Oprecious' Gallery
 


새벽을 사랑한 한 사람이 있었습니다. 그에겐 창가에 서면 세상이 훤히 내다 보이는 기적의 창이 있었습니다. 푸른새벽빛에 깨어나는 세상,  오늘은 기지개도 펴지 않고 벌써 잠에서 깨어났군요. 이 새벽에 깨어있으면 심장이 알수 없는 신비한 선율에 맞춰 춤을 추기 시작합니다. 창가에 서서 느끼는 이런 감동을 사랑했습니다. 삶의 의미가 존재의 의미가 영혼위로 풍성하게 쏟아져 내리는 새벽을.

There is a person who loves to wake up early in the morning. Because he has lots of things
to think & do in a day. He rather is happy about the fact that he has something to make
himself absorb into thoughts. Because he has found the meaning of life in that; he can
now fully concentrate on what he is doing. There is no time to be get bored.
(We are in the city of hope, May)
-reply     -list  - write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게시물 작성자 혹은 관리자가 아님
29
dream of December, 2014
oprecious
2014-12-18 0 583
28
my sculpture got featured on ...
oprecious
2008-10-14 0 1242
27
Lady in the story
oprecious
2008-06-11 0 1338
새벽을 사랑한 사람 Man of early morning
oprecious
2008-05-22 0 1466
25
휴식은 What a true rest affords?
oprecious
2008-05-13 0 1326
24
옆모습
oprecious
2008-05-06 0 1422
23
물위를 걷듯
oprecious
2008-05-04 0 1235
22
창작시간 Creative time
oprecious
2008-04-25 0 988
21
In the city of HOPE
oprecious
2008-04-23 0 941
- write
1   2   3   4  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DQ'Style